read & watch & listen 2008.11.14 23:49


어머니가 말씀하셨다.
산다는 건, 늘 뒤통수를 맞는 거라고.

인생이란 너무 참으로 어처구니가 없어서
절대로 우리가 알게 앞통수를 치는 법이 없다고.

나만이 아니라 누구나 뒷통수를 맞는 거라고.
그러니 억울해 말라고.

어머니는 또 말씀하셨다.
그러니 다 별일 아니라고.


하지만, 그건 육십인생을 산 어머니 말씀이고.

아직 너무 젊은 우리는 모든게 다,
별일이다.

... 젠장.






_  KBS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










누구나, 나에게도, 당신에게도,
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고 해도.
그런 사실들만으로는 단 한번도 위로가 되질 않았다.

그러니,
괜찮지 않아도
괜찮다.




그들이 사는 세상
채널/시간 KBS2 월,화 저녁 9시 55분 (2008년 10월 27일 방송예정)
출연진 송혜교, 현빈, 엄기준, 배종옥, 서효림
상세보기

posted by cloz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s://marketings.co.kr BlogIcon DOKS promotion

    그렇다면, 뒤통수 맞는것에 억울함이 좀 덜 해 질것같네요, 전 뒤통수 맞을때마다., 나만 왜 이러는거야 !!!! 라고 분노하곤 했거든요

    2008.11.16 19:09 신고
  2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fantasticlara.tistory.com BlogIcon 섬연라라

    괜찮지 않아도 괜찮다...

    오랜만이에요.
    잘 지내셨나요? ^^

    2008.11.25 23:57 신고

read & watch & listen 2008.02.03 00:54






국      머리에 집 짓구 사는 놈은... 아직 연락없냐?

중아   (가볍게) 걔 이사갔다.

국      얼루?

중아   내 몸에서 쫓아 보냈다, 걘.

국      왜? 정 떨어졌어?

중아   (미소) .... 이재복을 생각하지 않을래.
         이 재복이 눈 앞에 오면, ...그냥 웃을래.
        
...생각 때문에 지칠까봐... 생각 않구, 그냥 웃구 있을래.

국      ... (물끄러미 중아를 본다.)




_  mbc 드라마 아일랜드








그럴래.

그럴게.

posted by cloz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s://exchange.tistory.com BlogIcon Rαtμkiεℓ

    아, 현빈 너무 불쌍했어요 ㅠㅁㅠ

    2008.02.03 09:37 신고
  2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blog.daum.net/evered BlogIcon 호갱

    아 이나영...ㅠㅠ
    요즘 뭐하시는지~

    2008.02.03 21:33
  3.  Addr  Edit/Del  Reply 성게군

    아악 이거 퍼가고 싶어욤 ㅠㅠ

    2008.02.04 01:10
  4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colorsuri.tistory.com BlogIcon 슈리

    이나영이었어요? 저각도에서 보니 김민정 닮은것도 같고;

    2008.02.04 10:53 신고
  5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blog.daum.net/truewriter BlogIcon true

    생각해보면..인재옥 작가(정확치않음;;)의 드라마들은 뭔가 독기가 있었던 것 같아요. '창조적인'독기...?? 아..~~

    2008.02.06 02:16
    •  Addr  Edit/Del Favicon of https://clozer.tistory.com BlogIcon clozer

      인정옥이에요. ^^;

      네멋은 과거에도 그랬고 앞으로도 저에게는
      최고의 드라마 일 것 같고,
      아일랜드는 때때로 길을 잃었을때
      나침판같은게 돼주는 것 같아요.

      2008.02.07 13:04 신고
  6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forget.tistory.com BlogIcon 주드

    아, 제가 좋아하는 장면이네요.
    나영씨는 영화 잘 찍고 있는것 같더군요. 개봉 목빠지게 기다리고 있답니다.
    것보다 저는 인정옥 작가의 다음작품을 보고 싶네요. 영화작업 한다고 들은지 오래인데 아직 소식이 없는거 보면 중간에 잘못됐나 봅니다.

    2008.02.07 20:14

read & watch & listen 2007.10.29 00:08









중아  다 너 때문이야.


재복  왜 나한테 그래?


중아  내 탓하기 싫어서.

        네가 뒤집어써.


재복  ... 알았다.





 

_  MBC 드라마 아일랜드



 






비슷한 말을 한 적이 있었다.
너무 아파서,
너무 힘들어서,
다 너 때문이라고
전부 다, 너 때문이라고.
그런 말을 한적이 있었다.


posted by cloz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s://tmrw.tistory.com BlogIcon tmrw

    아일랜드는...다른 드라마와는 좀 달랐다고 하던데..
    전 원래 티비를 잘 안보거든요.-.-; 아일랜드는 함 보고싶어요.

    2007.10.29 01:34 신고
  2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://colorsuri.tistory.com BlogIcon 슈리

    언제 봐야할 드라마인데 영화보기도 힘들어서 드라마 볼 시간은 더더욱 만들기가 힘드네요; ㅎㅎ

    2007.10.29 09:02 신고

read & watch & listen 2007.10.21 13:17

 



- 사랑하니, 응??


- 자꾸.. 생각 나.


- 사랑하냐구.


- 보고싶어..


- 사랑하냐구!!


- 같이 있으면 즐거워...


- 그래, 지금은 반짝반짝 거리겠지.

 그치만 시간이 지나면 다 똑같애.

 그 여자가 지금은 아무리 반짝반짝 거려보여도,

 시간이 지나면,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된다구.

 지금 우리처럼.


 진헌아. 그래도 갈래?



- 사람들은,, 죽을걸 알면서도 살잖아...

 






 

_  내 이름은 김삼순






 

..... 그리고 얼마후

나도 그와 이별,을 했다.


posted by cloze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s://echo7995.tistory.com BlogIcon 에코♡

    그래도,.가야겠죠.....
    아,.이거 너무 속상해,.;;;

    2007.10.21 17:24 신고
  2.  Addr  Edit/Del  Reply Favicon of https://tmrw.tistory.com BlogIcon tmrw

    전 삼순이 안봤는데요..
    난 저 남자애 왠지 맘에안듦.

    2007.10.22 18:02 신고
    •  Addr  Edit/Del Favicon of https://clozer.tistory.com BlogIcon clozer

      현빈이라는 배우가 맘에 안드신다는 건가요
      삼식이가 마음에 안드셨단 건가요? ㅎㅎ

      2007.10.22 20:42 신고
    •  Addr  Edit/Del Favicon of https://tmrw.tistory.com BlogIcon tmrw

      둘다요.ㅋㅋ

      저런 상황 생각만해두 아....짱남. ㅡ.ㅜ

      2007.10.23 00:25 신고
    •  Addr  Edit/Del Favicon of https://clozer.tistory.com BlogIcon clozer

      현빈은 저도 잘 모르겠고, ^^;
      사실 저는 삼순이와 삼식이의 사랑이 이루어져가는 과정보다
      려원과 현빈의 이별을 어떤식으로 다룰지 내내 궁금했었는데,
      현빈의 대답이
      어쩔수 없다,는 변명만으로는 늘 부족했던 질문들에 대한
      모든, 대답처럼 느껴져서
      슬프지만, 어쩐지 위로가 됐었어요...

      2007.10.23 02:02 신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