read & watch & listen 2008.01.23 00:00
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 




글쎄.
언젠가 우리의 아이들이
이 날의 일을 묻는다면
뭐라고 대답해야 할까.

아직 끝나지 않은 아니, 끝나지 못한 혁명에 대해
아직 제대로 닦아주지 못한 피에 대해
무슨 말을 할 수 있을까.





침묵의 시간을 보내며
몇 번이고 꿈을 꿀 순 있겠지만.
살아남은 자들은 아직
웃. 을. 수.   없. 다.


 

posted by clozer